여백
HOME 전국 부산·경남
허성곤 김해시장, 새해 첫 현장방문
  • 이석희 기자
  • 승인 2019.01.10 15:48
  • 댓글 0
허성곤 김해시장이 10일 새해 첫 현장 방문 기업체 월드튜브공장를 둘러보고있다.<사진제공=김해시>

(김해=포커스데일리) 이석희 기자 = 허성곤 김해시장이 새해 첫 현장 방문을 기업체에서 시작했다.

김해시가 시민 행복을 최우선 가치로 지역경제 살리기와 일자리 창출에 올해 시정 방향의 초점을 맞춘 것과 맥락을 같이 하는 행보이다.

허 시장은 10일 진례면 고모리 테크노밸리 내 스마트공장인 ㈜월드튜브와 글로벌강소기업인 세원금속(주)을 방문해 현장의 목소리를 청취하고 근로자들을 격려했다.

월드튜브는 중장비용 유압 파이프 등을, 세원금속은 자동차, 선박 부품 등을 생산하는 기업으로 2017년 기준 연매출이 각각 200여억원, 500여억원에 이른다.

허 시장은 이번 2개 기업 방문에 그치지 않고 이달 중 수출우수기업, 일자리창출우수기업, 신산업기업, 스마트팜을 찾아가 성장 노하우를 듣고 다른 기업의 성장에도 적용하는 방안을 찾을 계획이다.

이날도 허 시장은 근로자들과 격의 없는 대화를 나누며 산업현장의 애로점을 듣고 행정적인 지원을 통한 해결방안을 모색하도록 지시했다.

허 시장은 "이번 방문을 통해 일자리 창출, 지역경제 활성화, 미래 신산업에 대한 현안을 다시 한 번 점검하고 관내 기업들이 강소기업으로 도약할 수 있는 선진기술 데이터베이스를 구축해 전파될 수 있도록 지원하겠다"고 밝혔다.

그러면서 "스마트도시 조성, 의생명특화 거점도시, 신재생에너지 융복합 지원 등 우리시가 추진하는 신산업 정책에 관내 기업들이 참여해 성장할 수 있는 방안을 찾아 지역경제가 돌파구를 찾을 수 있도록 최선을 다 하겠다"고 덧붙였다.

이석희 기자  kshlee11@ifocus.kr

<저작권자 © 포커스데일리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#허성곤 김해시장#월드튜브#현장방문

이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여백
여백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